본문으로 바로가기

 데이블 대신 애드센스의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를 사용하길 1주일. 이 광고가 지닌 장단점 몇가지를 언급해보고자 합니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는 클릭률이 어마어마합니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에 광고가 출력되도록 설정한 이후 클릭수가 10배 넘게 뛰었습니다. 대체 어떻게 이럴 수 있나 싶어서 이래저래 보고서를 살펴봐도 이유를 알 수가 없더군요. 혹시 뭔가 잘못 집계된 것 아닌가 싶어 광고를 뺐다가 다시 넣기를 반복하고, 새로운 광고 단위를 생성해 재적용해봐도 마찬가지. 정말 클릭률 하나는 충격적일 만큼 높습니다.


 이건 어디까지나 예측인데, 광고를 클릭하지 않고 함께 출력되는 제 블로그의 콘텐츠를 클릭해도 집계되는 것 아닌가 싶습니다. 그렇지 않고서야 그 어마어마한 클릭수를 이해할 수 없어요.


 자, 그럼 이렇게 클릭이 많은 만큼 광고 수익이 늘어났느냐. 결론은 NO입니다. 오히려 줄어들었습니다.


본문과 아무 관계없는 사진


 클릭률이 암만 높아봐야 단가가 낮으면 소용이 없죠.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의 단가는 비정상적으로 낮습니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를 넣은 곳에 데이블 광고를 넣었을 때 나오는 클릭수, 단가와 비교해보면 클릭수는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 쪽이 3배 더 높습니다만, 단가가 극단적으로 낮은 탓에 일일 평균 수익은 데이블이 10~30% 정도 더 높게 나옵니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의 문제점을 하나 더 지적하기 전에 데이블이 지닌 문제를 복습해보죠. 데이블은 HTML에 코드를 몇개 더 추가해야 광고가 출력되는 한계가 있습니다. 덕분에 사이트의 속도가 약간 느려지고, 이렇게 느려진 속도가 애드센스의 클릭률에 영향을 끼쳐서 전체적인 수익 하락을 불러옵니다. 이게 데이블을 계속 사용하는 게 부담되는 이유였어요. 그러나 애드센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는 데이블과 다른 방법으로 같은 문제를 일으키는 걸 확인했습니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에 광고가 나오도록 설정하는 순간부터 다른 애드센스 광고의 단가까지 크게 떨어집니다.


본문과 아무 관계가 없는 사진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와 데이블의 1:1 비교는 불가능합니다. 둘 다 다른 방식으로 전체 광고 수익에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죠. 단일으로 통계를 내보면 데이블이 애드센스의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보다 15% 정도 높은 수익을 가져왔습니다. 그러나 여기서 또 하나 변수가 있습니다. 데이블이 사이트의 속도를 느리게 하면 자연스럽게 페이지뷰가 줄어들고 그에 맞춰 다른 광고의 페이지뷰도 줄어들어 수익이 하락한다는 겁니다. 결국, 양쪽은 각기 다른 방식으로 수익 상승을 방해하고 있습니다.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가 지금 더 나은 결과를 보려면 광고주를 많이 유치해야 합니다. 광고의 숫자가 다양하지 않고 광고 디자인도 굉장히 조잡합니다. 이런 광고의 단가가 높을 리 없다는 게 제 생각이에요. 아마 이것 때문에 데이블이 조금 더 나은 성과를 보여주는 게 아닌가 합니다. 이건 애드센스가 애드워즈 참여자에게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의 효용성을 잘 홍보하는 것 말곤 방법이 없습니다.


 이제 테스트가 마무리되어 갑니다. 그런데 너무 실험을 반복하는 바람에 과거 가장 수익이 잘 나오던 시기에 어떻게 디자인했는지 기억이 안 나는군요. 대체 실험은 왜 시작했던 건지 모르겠어요. 일치하는 콘텐츠 광고가 워낙 매력적으로 보였고, 비슷한 서비스였던 데이블 역시 끝내주는 광고로 보여서 시작했던 건데, 뭔가 하나가 꼭 부족해서 성공적인 실험이 되지 못 하고 있어요.


 앞으로 조금 더 개선이 있길 기대합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증후군 2017.09.07 12:42 신고

    궁금한게 있습니다~ 데이블을 달면 저도 '다른 사람들이 흥미롭게 읽은 이야기'는 나오는데데, 팔만대잡담님은 밑에 '다른 콘텐츠 더 보기'도 나오고 계신데 이건 따로 다신건가요? 더 달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려주실 수 있을까요?

  2. BlogIcon 쪼야생각 2017.09.26 08:48 신고

    혹시 스킨 직접 만드신건가요?ㅎㅎ 어디서 많이 본거 같아서요